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본문

샘표 비빔국수 1977년 샘표국시 맛인가?


샘표 그때 그 추억 시리즈, 비빔국수.

잔치 국수와 비빔 국수가 나왔는데 편의점에서 1+1 할인을 하여 사왔다.


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1250



향수 마케팅은 늘 먹히는 법.

1977년 샘표 국시 맛이라고 하여 무엇에 이끌리듯 구입.


안에는 진공소면과 비빔 양념장, 그리고 김깨 스프가 들어있다.

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800




팔도 비빔면에서 겪었던 양부족의 과오를 범하지 않기 위해 따로 국수를 더 넣었다.

확실히 국수가 달랐다.

국수는 짧았고 색깔이 누런 국수였다.



 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1600



일반 국수와 누런 샘표 국수가 합쳐졌다.


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1250




국수는 언제 먹어도 맛있다.

그리고 샘표 양념장.


뭐 그냥 팔도 비빔면이랑 비슷한 맛이다.


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3200




역시나 국수를 더 넣었더니 양념장이 부족하다.

매우 다급한 상황이다.


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1600



어떤 음식이든 넣기만 하면 맛이 똑같아 진다는 김깨 가루를 넣었다.

맛 없을 수 없는 김깨 가루 ㅜㅜ

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3200




열무김치로 부족한 양념장을 대신했다.

샘표 비빔 국수의 맛은 사라지고 엄마의 열무 김치 맛이 났다 ㅎㅎㅎ




ILCE-7M3 | 1/125sec | F/3.5 | 28.0mm | ISO-2500



손님에게는 예쁘게 내야하지만 혼자 먹는 국수는 절대 그릇을 더 쓰면 안 된다.

그냥 냄비째 먹어줘야 제 맛이다.


옛날 맛인지는 모르겠으나 그래도 오래전 먹던 비빔 국수가 생각나서 괜찮은 식사였다.

추억이란 건 그렇게 맛이 있다.


댓글 1

  • 게스트 썸네일
    여름
    2018.05.17 04:34 신고

    알루미늄 냄비 아닙니까. 코팅 벗겨지면 몸에 해롭습니다. 그릇에 옮겨 드십시오.

티스토리 툴바